[세계로컬핫뉴스] 청주시, 식량작물 수출생산단지 생산 쌀, 프랑스 첫 수출!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1-13 00:42:2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청주시=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청주시농업기술센터가 지난 해 식량작물 수출 생산단지 조성 시범사업을 내수농협, 참드림작목반과 함께 추진했다. 

 

그 결과 10일 참드림작목반에서 생산한 쌀을 내수농협(조합장 변익수)에서 브랜드화 하고 지역 수출 대행 업체인 남선지티엘(대표 주용제)에 수출을 위탁해 프랑스로 쌀을 첫 수출했다.

 

이번 수출 쌀 선적식에는 이성희 청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변익수 내수농협조합장, 지역 수출 업체인 주용제 남선지티엘대표, 문성호 농협충북지역본부 부본부장, 정태흥 농협 청주시지부장 등 지역 민·관 농업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참드림 쌀은 일본에서 개발된 추청(아끼바레)보다 밥맛이 우수하고 질감과 찰기가 우수한 품종으로, 향후 추청을 대체할 보급종으로 의미가 있다. 

 

변익수 내수농협조합장은 “4년여의 준비 끝에 개발한 참드림 쌀이 유럽으로 첫 수출길에 오르게 된 것에 감회가 새롭다”라며 “참드림 수출단지 및 거점단지 조성에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은 청주시와 유럽 수출 물꼬를 터준 주식회사 남선 지티엘에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