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단지 과수부문 최고 영예

[세계로컬핫뉴스] 충북, 최고품질 농산물 생산단지 최우수상 수상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1-08 11:28:4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농촌진흥청에서 주최한 2018년 최고품질 농산물 생산단지 심사에서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작목반이 과수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다고 밝혔다. 

 

*시상식 : 2018. 11. 22.(목), 농촌진흥청 기술보급사업 종합평가회

 

이번 심사는 1차 서면심사를 통과한 10개 농산물 생산단지 대표의 발표를 통하여 전국에서 최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하는 채소‧과수 단지를 선발하였다.

 

최우수상을 수상할 심천사과 탑프루트 청우회 작목반은 1988년 조직되어 현재 강현모 대표 외 12명으로 운영되고 있다. 28.2ha의 사과 재배면적을 관리하면서 주기적인 기술교육과 선진지 견학 등을 통해 재배기술 수준을 높이기 위하여 노력하였다.

 

 

또한, 농촌진흥청과 충북농기원에서 추진한 과수 국내육성품종 품질향상 시범과 최고품질 과실생산 현장컨설팅 사업을 통하여 사과 생산량을 19% 높였으며, 인공수분‧선별 등 농작업 노동력을 52%나 절감한 부분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도 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 구범서 과장은 “이번 최고품질 농산물 생산단지 수상을 통해 도내 과수작목반 재배기술 수준을 인정받았다.”며, “앞으로 더 많은 단지가 수상할 수 있도록 현장컨설팅 등 기술지도에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