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회원 교육 및 미디어 교육 시범운영, 상설·체험프로그램 강사모집

[세계로컬핫뉴스]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27일부터 시범운영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22 13:51:1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충북도는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가 이달 27일 정회원 교육을 시작으로 6월 4~5일 학교 밖 청소년대상 미디어교육 등 시범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는 6월 5일까지 상설·체험프로그램 강사를 모집한다.

 

전국에서 아홉 번째로 설립된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는 시청자의 권익증진과 미디어 접근권 향상 등을 위해 방송통신위원회 산하 시청자미디어재단이 운영하는 공공기관이다.

 

2019년부터 총 122억원을 투자하여 청주시 문화제조창 5층에 설치를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운영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다양한 미디어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방송통신위원회, 충청북도, 청주시가 매년 12억원을 투자하여 미디어 교육, 시청자 방송참여 및 제작시설·장비 지원, 체험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방송장비 대여를 통해 미디어 창작활동을 지원한다.

 

또한 지역 커뮤니티와 의제를 발굴하고 미디어로 소통하는 시청자 제작단을 운영할 계획이며, 마을·공동체별로 주민밀착형 미디어 참여 활동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코로나로 인해 원격수업과 온라인 세미나 등이 필요한 학교와 시민사회 등에 온라인 플랫폼 기술 교육과 온라인 콘텐츠 제작을 지원하는 ‘원격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을 6월에 추진할 계획이다.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는 충북 지역민 모두가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곳으로 시설과 장비를 모두 무료로 대여, 대관할 수 있으며 이를 위해서는 정회원 교육을 이수하여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홈페이지(http://kcmf.or.kr/comc/chungbuk)에서 확인하거나, 대표전화(043-290-9200)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