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북구보건소, 고위험군 A형간염 무료예방접종 실시

이호근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1-24 21:29: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북구=세계타임즈 이호근 기자] 울산 북구보건소는 보건소 및 위탁 의료기관에서 고위험군 대상 A형 간염 무료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해 A형간염 환자가 2011년 전수감시 시작 후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주로 30~40대에서 나타났다. A형간염은 분변에 오염된 물이나 음식물 섭취를 통해 전파되며, 평균 28일(15~50일)의 잠복기 후에 무증상으로 지나거나 피로감, 황달 등의 간염증상이 나타난다.  

 

가장 심각한 합병증은 전격 간염으로, 사망에 이르기도 한다. 

 

무료예방접종은 중증합병증이나 사망 위험이 높은 20~40대 만성간질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며, 전국 보건소나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이 가능하다. 

 

무료접종 대상자 확인과 백신 접종 가능 여부는 북구보건소 예방접종실 전화(☎241-8246~7) 또는 위탁의료기관에 문의 후 방문하면 된다. 

 

북구보건소는 지역 15개 의료기관과 위탁계약을 체결해 무료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위탁 의료기관은 인터넷 예방접종 도우미 사이트(nip.cdc.go.kr) 또는 북구보건소 홈페이지(www.bukgu.ulsan.kr/health/)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호근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