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창업농 영농정착금 월 80~100만원씩 최대 3년간 지원
농촌 창업 청년농업인 도 자체 지원과 융자 우선지원 검토

[세계로컬핫뉴스] 충북도, 청년 창업농 영농정착 지원확대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1-06 22:58:4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충북도에서는 농촌인구 감소와 고령화에 대응하기 위하여 젊고 유능한 인재의 농업분야 진출을 촉진하는 선순환 체계를 구축하여 농가 경영주의 고령화 추세 완화 등 농업 인력구조를 개선코자 청년 창업농에 영농 정착금을 비롯해 각종 지원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 40세 미만 농업경영주 : 1.9%(2천명), 65세 이상 농업인 : 46%(74천명)

 

도의 관계자에 따르면 농식품부에서 금년부터 국정과제로 추진하고 있는 청년 창업농 영농정착지원금 지원 대상에 83명을 선발하여 월 80~100만원씩 지원해오고 있는데 향후 4년간 매년 90명씩 360명 정도를 추가 선발하여 창업농 경영주별 최대 3년간 지원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충북도에서는 농식품부의 국정과제 시책과 별도로 매년 40명 정도씩 4년간에 걸쳐 160명의 농촌정착 청년농업인을 선발하여 매월 80만원씩 최대 3년간 지원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이와 함께 도 자체 선발 청년농업인에게 시설 및 생산기반확충과 영농자재구입 등 운영자금 필요시 농어촌개발기금도 우선적으로 지원해 줄 것으로 보인다. 

 

  ▸ 농어업인 지원한도 : 시설 및 생산기반 확충자금 1억원, 운영자금 5천만원
  ▸ 융자조건 : 연 1%, 3년 거치 5년상환

 

한편, 도 관계자는 “우리 농업.농촌의 인구감소와 고령화의 근본대책은 젊고 유능한 청년들의 농촌정착 여부에 크게 좌우 된다는 점을 깊이 인식하고 농촌의 삶의 질 향상과 농업인의 소득원 개발 및 경영절감 등 각종 시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연차적으로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