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축산법 개정, AI방역강화 계기 마련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1-06 23:05:2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충북도는 조류인플루엔자 예방 및 방역관리 강화를 위한 축산법 시행령 및 시행규칙 주요 개정내용을 도내 축산농가에 집중 홍보하기로 했다.

 

축산법 개정은 지난해 살충제 계란 사건과 정부에서 마련한 조류인플루엔자 방역종합대책 내용을 토대로 개정 되었으며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이 밖에도 가축 사육시설을 갖추지 않은 경우 축산업 허가취소, 가축거래상인에 대한 행정처분 기준강화(준수사항 미준수시 등록 취소) 등이 있다.

 

충북도는 축산농가가 허가요건을 충족하기 위해 축산법 주요 개정내용을 문자메시지 전달, 축산단체 회원교육을 실시하는 한편,

 

구제역·AI 등 가축전염병 발생이 빈번한 겨울철 시기를 고려하여 특별방역대책기간(‘18.10.1~’19.2.28) 종료 이후 축산농가에 직접 방문을 통해 순회교육 할 계획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그간 조류인플루엔자 방역과정에서 들어난 미비점들이 축산법 개정을 통해 개선·보완될 경우 AI 방역에 상당히 효과가 있을 것이라 기대된다고 밝히며 축산농가에서도 보완사항을 현장에 접목하여 향후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였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