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내수면 어족자원 방류 어업인 소득증대에 앞장

이현진 기자 / 기사승인 : 2022-05-09 20:34:24
  • -
  • +
  • 인쇄
- 1억1천만원 사업비, 토종어류 대청호 방류 [옥천군=세계타임즈=이현진 기자] 옥천군은 내수면의 풍부한 어족자원 증식을 위하여 매년 수산종자 방류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군은 올해 사업비 지난해 보다 사업비 2천9백만원을 증액한 1억1천만원으로 뱀장어, 쏘가리, 동자개를 대청호에 방류한다. 

▲ 6일 군북면 대정리 방아실 선착장에서 관내 어업단체 회원들이 참여하여 뱀장어 치어 방류 모습

5월 뱀장어 치어 방류를 시작으로 7월에는 토종어류인 쏘가리(1만6000마리)와 동자개(5만2000마리)를 관내 대청호에 방류할 계획이다.

6일 군북면 대정리 방아실 선착장에서는 관내 어업단체 회원들이 참여하여 뱀장어 치어 1만 4천여 마리를 방류했다.

군은 어업단체 회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방류 어종은 어업인의 주요 소득 자원이자 부가가치가 높아 인기가 많은 뱀장어를 선택하였고, 상류로 거슬러 오르는 특성을 고려하여 희망 방류수역을 선정하였다.

이날 방류한 치어는 수산물안전성센터와 충북내수면연구소로부터 유전자검사와 전염병검사를 거친 전장 12.0cm 이상의 우량한 종자이며, 어업단체인 자율관리어업공동체 임원 10여 명이 수산 종자 방류사업에 참여하였다.

군 관계자는 “뱀장어 치어 방류를 시작으로, 쏘가리, 동자개, 붕어 등 토종어류를 지속적으로 방류할 예정이며, 풍부한 어족자원 증식과 어민소득 증대를 위해 힘쓰겠다”고 전했다.

한편, 옥천군에는 각망·자망, 다슬기 채취 등 어업허가자는 64명, 투망, 통발 등 어업신고자는 122명에 이른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